제18회 엠마우스 Super-Futsal대회 성료
제18회 엠마우스 Super-Futsal대회 성료
  • 주재환 기자
  • 승인 2019.04.08 11: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광주지역 발달장애인 15개 팀 선수 및 가족 등 1,200명 참여
- 엠마우스일터, 광주남구장애인복지관, 엠마우스복지관, 엠마우스산업 조별 우승
행사 개막전 단체사진(엠마우스복지관 제공)
행사 개막전 단체사진(엠마우스복지관 제공)

[광주N광주=주재환 기자] 지난 6일 상무시민공원 운동장에서 개최된 광주지역 발달장애인들의 풋살 축제인 “제18회 엠마우스 Super-Futsal대회”가 모두의 감동과 환호 속에서 마무리 되었다.

지적 및 자폐성 장애인들이 축구를 통해 건강한 신체와 정서적인 안정을 도모하고자 매년 사회복지법인 무지개공동회, 광주광역시장애인체육회가 주최하고 엠마우스복지관이 주관하며 행사비는 KB국민은행 광주전남지역영업그룹, 생수지원 영암마트(용봉점)의 후원으로 개최되고 있다.

금번 대회에는 광산구장애인복지관 등 15개 팀에서 150명의 선수를 비롯한 가족‧자원봉사자(260명), 서포터즈(790명) 등 1,200여명이 함께 참여하여 뜨거운 응원의 박수를 보내주었다.

대회에서는 국제축구연맹(FIFA)와 국제특수올림픽(SOI)의 5인제 축구규정을 적용하여 진행되었다. 4팀 4개조로 펼쳐진 경기결과 엠마우스일터, 광주남구장애인복지관, 엠마우스복지관, 엠마우스산업 이 각각 3승으로 조별 우승을 차지하였다.

광주시장애인체육회 서용규 수석부회장은 “오랜 시간 지역사회 안에서 발달장애인들과 함께한 천노엘 신부님을 비롯한 관계자분들의 노력으로 18회째를 맞이하게 되어 감격스럽다”며 “앞으로도 더 많은 분들과 뜻을 함께하여 “엠마우스 Super-Futsal대회”를 비롯하여, 다양한 장애인 생활체육대회가 개최될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밝혔다.

마지막으로 사회복지법인 무지개공동회 천노엘대표이사는 따뜻한 마음을 가진 후원자, 자원봉사자들을 일일이 호명하며 감사표현하고 풋살대회가 발달장애인 선수들의 열정이 식지 않는한 계속할 것이라고 이야기 하며, 폐막식을 선언하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