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산구, 광주송정역서 5·18 주먹밥 나누기 행사
광산구, 광주송정역서 5·18 주먹밥 나누기 행사
  • 양경민 기자
  • 승인 2019.05.15 17: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4일 광산구(구청장 김삼호)가 5·18광주민주화운동 39주년을 맞아 광주송정역에서 5·18구속부상자회 광산구지회, 광산구자원봉사센터 등과 함께 ‘5월愛(애) 주먹밥 나누기’ 행사를 열고, 오가는 시민들에게 주먹밥을 만들어 나눠줬다.  5·18 기념사진 전시와 해설, 민중가요와 난타 공연 등 작은 콘서트가 곁들여진 이날 행사에서 5·18구속부상자회 광산구지회 김강호 회장은, “국가 폭력에 맞선 5·18은 우리가 계승해야 할 정의로움이다”며 “항쟁의 기억을 잇는 주먹밥이 80년 5월 광주의 정신을 널리 알려주길 바란다”고 밝혔다.
[광주N광주=양경민 기자] 14일 광산구(구청장 김삼호)가 5·18광주민주화운동 39주년을 맞아 광주송정역에서 5·18구속부상자회 광산구지회, 광산구자원봉사센터 등과 함께 ‘5월愛(애) 주먹밥 나누기’ 행사를 열고, 오가는 시민들에게 주먹밥을 만들어 나눠줬다. ▲5·18 기념사진 전시와 해설 ▲민중가요와 난타 공연 등 작은 콘서트가 곁들여진 이날 행사에서 5·18구속부상자회 광산구지회 김강호 회장은, “국가 폭력에 맞선 5·18은 우리가 계승해야 할 정의로움이다”며 “항쟁의 기억을 잇는 주먹밥이 80년 5월 광주의 정신을 널리 알려주길 바란다”고 밝혔다.

ⓒ광주N광주 noljagwangju@gma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