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제2순환도로 신가·신창 방음터널 내년 착공 예정
[단독] 제2순환도로 신가·신창 방음터널 내년 착공 예정
  • 이태량 기자
  • 승인 2019.07.03 17: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 하반기에 실시설계 용역 끝나...시의회 예산 반영이 관건
-총 공사비 460여 억원, 내년도 본예산 반영 규모에 따라 2~3단계 공사 
광주광역시의회 김광란 시의원을 비롯한 신창동 주민대표들과 광주시 관계자들은 3일 오전 10시 광주시청에서 '제2순환도로 방음터널 관련 간담회'를 가졌다. /사진제공 ⓒ더불어민주당 광산구을 지역위원회

[광주N광주=이태량 기자]  광산구 신창·수완지구를 관통하는 광주 제2순환도로 4구간 방음터널 공사가 내년도에 착공될 수 있을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더불어민주당 광산구을 지역위원회(위원장 송남수)는 3일 오전 광주시청에서 김광란 시의원, 이영훈 구의원을 비롯해 강채오(신창부영2차)·주형윤(남양1차)·김성화(호반5차) 씨 등 신창동 주민대표들과 광주광역시청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제2순환도로 방음터널 관련 간담회'를 가졌다고 밝혔다.

이날 간담회에서 광주시 교통건설국 관계자는 "올해 실시설계가 끝나는대로 내년도 공사비로 100억원 정도를 편성하기로 했다"며 '2020년 공사 착공'을 기정사실화했다. 

광주시 관계자는 이날 "현재 진행 중인 실시설계 용역이 연말까지 끝나게 되면, 우선 내년도 본예산 30억원과 추경 70억원 등 총 100억원을 반영할 예정이다. 시의회에서 예산이 확정될 수 있도록 주민들이 관심을 가져달라"고 주문했다.

시의회 예산 반영을 전제로 했지만 사실상 내년도 공사 착공을 한다는 의미다.

광주시는 방음터널 총공사비 460여억원을 일시에 투입하기 어려운 재정 여건을 고려해 2~3단계 년차별로 공사를 추진하고 있다. 올해 3월 민주당-광주시자치분권정책협의회에서 김광휘 광주시 기획조정실장은 "시 재정여건을 고려한 3단계 공사 추진"을 약속한 바 있다. 

광주 제2순환도로 4구간(신가 지하차도~산월IC) 방음터널 공사 예정지
광주 제2순환도로 4구간(신가 지하차도~산월IC) 방음터널 공사 예정지

이날 간담회에서 이영훈 구의원(신창·신가동)은 "신가·신창지구 인근 6개 APT단지 6천여 세대와 수완 원룸촌 주민들은 제2순환도로에서 발생하는 소음과 분진, 미세먼지 등으로 10여년 넘게 고통 받고 있다”며 “방음터널 공사가 차질없이 추진될 수 있도록 광주시와 시의회에서 최대한 예산을 반영해달라"고 요구했다.

김광란 시의원(신창·신가동)도 "주민들의 오랜 숙원사업인 방음터널 공사가 내년에 첫삽을 뜰 수 있을 것 같다"면서도 "1단계 공사비를 얼마나 확보하느냐에 따라 공사기간이 결정되는만큼  내년도 예산이 최대한 많이 반영될 수 있도록 시의회에서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제2순환도로 4구간은 신가 지하차도~산월IC 총1.87Km 구간으로 6개 아파트단지 6,010세대가 들어서 있다. 광주시는 교통량 증가 등으로 환경기준치를 훨씬 초과하는 소음 문제가 발생하면서 소음저감시설을 설치하기로 했다.

지난해 7월부터 6억원을 들여 실시설계 용역이 진행 중이다. 하지만, 당초 올해 7월 말에 준공 예정이었던 실시설계 용역은 해당 구간의 옹벽 보강공사 등에 따른 안전성 검토 등으로 2~3개월이 더 소요될 것으로 예상된다.  

한편, 광산구을 지역위는 지난 4월 ‘제2순환도로 방음터널 조기착공 촉구 주민대책위원회'를 구성하고 온라인 서명운동(http://bit.ly/tunnel2019)과 함께 주민 홍보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더불어민주당 광산구을 지역위원회는 3일 광주시청에서 '제2순환도로 방음터널 관련 간담회'를 개최했다.

ⓒ광주N광주 noljagwangju@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