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서부교육지원청, 응급혈액 확보 위한 ‘사랑의 헌혈 운동’ 동참
동·서부교육지원청, 응급혈액 확보 위한 ‘사랑의 헌혈 운동’ 동참
  • 김가현
  • 승인 2020.09.16 16: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생명을 나누는 인도적 나눔 정신 실천
- 김철호·박주정 교육장, “혈액 수급 위기상황 극복 및 안정화에 작은 보탬 되고파”
헌혈 전경 (사진제공=동부교욱지원청)
헌혈 전경 (사진제공=동부교욱지원청)

[광주N광주=김가현 기자] 동·서부교육지원청 직원들이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응급혈액 수급난을 해소하고 안정적인 혈액 수급을 위해 16일 ‘사랑의 헌혈 운동’에 동참했다.

각 지원청에서 실시된 ‘사랑의 헌혈 운동’은 코로나19 확산 및 장기화에 따른 혈액 수급 문제점을 극복하기 위해 직원들의 자발적인 참여로 진행됐다. 전혈의 경우 1인당 15분 정도 시간이 소요됐고, 헌혈 참여 직원들은 헌혈 하루 전 몸 상태 유지를 위해 충분한 숙면을 취한 후 나눔 정신을 몸소 실천했다. 

동부교육지원청 김철호 교육장은 “현재 코로나19로 인해 단체 및 개인헌혈이 취소되고 있는 상황에서 적극적으로 헌혈에 동참해 준 직원분들께 감사하다”며 “혈액 수급 안정화에 작은 보탬이 되길 바라고, 앞으로도 우리 동부교육지원청은 헌혈문화에 적극 동참해 생명을 나누는 인도적 나눔 정신을 실천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광주서부교육지원청 박주정 교육장은 “혈액수급 위기상황을 극복하는 데 작은 보탬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헌혈에 지속적인 관심을 가지고 생명 나눔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